오은 시인 1년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오은 시인 1년

본문

1년, 오은

1월엔 뭐든지 잘될 것만 같습니다
총체적 난국은 어제까지였습니다
지난달의 주정은 모두 기화되었습니다

2월엔
여태 출발하지 못한 이유를
추위 탓으로 돌립니다
어느 날 문득 초콜릿이 먹고 싶었습니다

3월엔
괜히 가방을 사고 싶습니다
내 이름이 적힌 물건을 늘리고 싶습니다
벚꽃이 되어 내 이름을 날리고 싶습니다
어느 날엔 문득 사탕을 사고 싶었습니다

4월은 생각보다 잔인하지 않습니다
그 이유는 단 하나,
한참 전에 이미 죽었기 때문입니다

5월엔 정체성의 혼란이 찾아옵니다
근로자도 아니고
어린이도 아니고
어버이고 아니고
스승도 아닌데다
성년을 맞이하지도 않은 나는,
과연 누구입니까
나는 나의 어떤 면을 축하해줄 수 있습니까

6월은 원래부터 좋아하지 않았습니다
아무것도 하지 않는다고 해서
내가 꿈꾸지 않는 것은 아닙니다


7월엔 뜨거운 물에 몸을 담가봅니다
그간 못 쓴 사족이
찬물에 융해되었습니다
놀랍게도, 그 때는 빠지지 않았습니다

8월은 무던히도 덥습니다
온갖 몹쓸 감정들이
땀으로 액화되었습니다
놀랍게도, 살은 빠지지 않았습니다

9월엔 마음을 다잡아보려 하지만,
다 잡아도 마음만은 못 잡겠더군요

10월이 되었습니다
여전히, 책은 읽지 않고 있습니다

11월이 되었습니다
여전히, 사랑은 하지 않고 있습니다
밤만 되면 꾸역꾸역 치밀어오릅니다
어제의 밥이, 그제의 욕심이, 그끄제의 생각이라는 것이

12월엔 한숨만 푹푹 내쉽니다
올해도 작년처럼 추위가 매섭습니다
체력이 떨어졌습니다 몰라보게
주량이 줄었습니다 그런데도
잔고가 바닥났습니다
지난 1월의 결심이 까마득합니다
다가올 새 1월은 아마 더 까말 겁니다

다시 1월,
올해는 뭐든지 잘될 것만 같습니다
1년만큼 더 늙은 내가
또 한 번 거창한 계획을 세우고 있습니다
2월에 있을 다섯 번의 일요일을 생각하면
각하(脚下)는 행복합니다

나는 감히 작년을 승화시켰습니다


다시금 새로운 해가 다가오고 있습니다. 누군가는 설정한 목표를 이루기 위해 치열하게 일주일을 보내고 있을 것이며 누군가는 흐지부지 시간을 흘려보내는 사람들도 있을 것입니다. 

모든 것을 이루기 위해서 최선을 다해되 삶의 본질만은 꼭 잊지 말자고 생각합니다.

모두가 인생이란 영화에서 내년은 모두가 한 걸음 더 나아간 삶을 경영하길 기대합니다. 

728x90
반응형

'일상 (Daily) > 명언, 신념, 용기의 페이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은 시인 1년  (0) 2021.12.03
일을 잘한다는 것  (0) 2021.11.29
멘탈이 강한 사람의 특징  (0) 2021.11.28
성과의 법칙 20가지.  (0) 2021.10.04
운명을 바꾸는 말의 힘 15가지  (2) 2021.05.28
죽음을 기억해야 하는 이유  (0) 2021.03.27

태그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